logo |

정보

       >     업종    >     본체

    [뉴욕증시] 美 첫 오미크론 확진자 발생에 일제히 하락… 여행주 직격탄

    요약:미국에서 '오미크론' 확진자가 처음으로 보고되면서 뉴욕증시가 일제히 하락했다. 1일(현지시각) 뉴욕증권거래소(NYSE)의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461.65포인트(1.34%

      미국에서 '오미크론' 확진자가 처음으로 보고되면서 뉴욕증시가 일제히 하락했다.

      1일(현지시각) 뉴욕증권거래소(NYSE)의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461.65포인트(1.34%) 하락한 3만4,022.04에 마감했다.스탠더드앤드푸어스(S&P)500은 53.96포인트(1.18%) 내린 4,513.04, 나스닥은 283.64포인트(1.83%) 급락한 1만5,254.05에 마감했다.이날 3대 지수는 오전에 상승세를 보이다가 오후 들어 캘리포니아주에서 미국 최초의 오미크론 확진자가 나왔다는 미 질병통제예방센터(CDC) 보고 이후 기세가 꺾였다.

     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알레르기·전염병연구소(NIAID) 소장은 이날 백악관 브리핑에서 “첫 확진자가 오미크론이 처음 보고된 남아프리카공화국으로 여행을 다녀온 사람”이라며 “이 확진자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친 사람이었지만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됐고 경미한 증상을 보였다가 회복되는 중”이라고 설명했다.

      새 변이 확진자 발생에 여행 관련주들이 직격탄을 받았다. 아메리칸항공(-8.0%) 델타항공(-7.4%) 유나이티드항공(-7.6%) 등 미국의 주요 항공사 주가는 모두 7% 넘게 빠졌다.

      인플레 우려도 이어졌다.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(연준·Fed) 의장은 자산 매입 프로그램을 축소하는 테이퍼링 속도를 높여 이를 몇 달 더 일찍 끝내는 것이 적절해 보인다고 밝혔다.

      전날 상원 청문회에서 자산매입 축소(테이퍼링) 일정을 더 앞당길 수 있음을 시사한 파월 의장은 이날 하원 청문회에서도 인플레이션이 내년 하반기에 사그라질지 확신할 수 없다고 봤다. 물가 관리에 방점을 찍은 파월 의장의 달라진 면모에 그동안 뉴욕증시를 앞장서 견인하던 일부 대형 기술주들도 뒷걸음쳤다.

      테슬라는 4.4%, 페이스북은 4.3%, 엔비디아는 3.8% 각각 떨어졌다.국제유가도 미국의 첫 오미크론 확진 소식에 하락했다.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의 1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(WTI) 가격은 전날 대비 0.61달러(0.9%) 하락한 배럴당 65.57달러에 마감했다. 한때 배럴당 69.49달러까지 올랐지만 오미크론 환자 뉴스에 상승폭을 반납했다.

      머니S에서 읽기

    리스크 제시

    WikiFX데이터는 모두 각국 외환 감독기관의 공식 데이터에서 온 것으로 영국FCA, 호주ASIC 등 발표내용 모두 공정, 객관, 실사구시를 종지로 외환거래 플랫폼에 외교비, 광고비, 순위비, 데이터 청산비 등을 받지 않는다. WikiFX는 당사의 데이터와 각 감독기구 등의 데이터가 일치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지만, 실시간으로 일치함에는 보장하지 않는다.

    외환업계가 여러모로 복잡하게 얽혀 있는 점을 감안하면 일부 외환 딜러가 사기 수단을 통해 감독기관의 합법적 등록을 받는것을 배제할 수 없습니다. WikiFX가 공표한 데이터와 실제상황에 다른점이 있다면 WikiFX의 “신고” 와 “오류 정정”기능을 통해 신고하십시오, 신속히 실태를 조사하고 검증하여 관련 결과를 공포할 것 입니다.

    외환, 귀금속과 차익계약(OTC 장외거래)은 레버리지 상품으로 높은 리스크가 있어 귀하의 투자원금이 손실될 수 있으므로 신중히 투자하십시오.

    주의: WikiFX에 기재된 정보는 참고용으로만 제공하며, 투자 제안을 형성하지 않습니다. 외환 플랫폼은 이용자 스스로 선택하고, 플랫폼 조작에 의한 리스크는 WikiFX와는 무관합니다. 따라서 관련 결과에 대한 책임은 이용자에게 있습니다.